독일 흑맥주로

처음에 고를때 흑맥주인지 모르고 골랐다.

 

흑맥주의 무거움은 그다지 없다.

카푸치노처럼 부드러운 텍스쳐의 거품이 많다.

몇일전에 마신 기네스 보다도 더..

 

쌉싸름함을 넘어 쓰다는 느낌이 들지 않아 좋다.

거기에 쌉싸름함이 혀끝에 좀 오래 맴돌아 입안을 깔끔하게 해준다.

 

흑맥주 답게 무게감은 있는편...

집근처 마트에서 떨이로 파는지 할인하던데

주말에 더 파는거 없는지 가봐야 겠다.

Posted by Arkanoi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