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류박람회에서 만난 특이한 와인이 1병 있다.

쇼비뇽 블랑,
세미,
샤도네이,
머스켓 ( 모스카토 )
4종의 화이트 포도 품종을 블렌딩 한 와인으로
일본의 와인메이커 분들이 만들었다는 와인이다.

와인 이름은 그냥 말그대로 스시와인..

복숭아 향이 진하게 난다.
다른 향이 하나도 나지 않을 정도로 말이다.

진하지 않게 달콤하며 깔끔한데
임펙트도 없고 그냥 마시기 편했다.
오히려 목넘김 후에 남는 잔향이 더 좋을 정도이니 말이다.

무슨 사케를 보는듯한 기분이 든건 왜인지 모르겠다...

뭔가 색다른 와인을 느끼긴 했지만
초밥에 정말 잘 어울리는 사케를 만난 느낌인 와인을 보니
일본인의 생각을 그대로 담겨진게 아닌가? 싶은 생각도 들었다.

가격대를 봐야 답이 나올듯 한데
작업주로도 괜찮을듯 하다.. ㅋㅋ
Posted by Arkanoi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12.04 11: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스시와인이라.....
    일본사람들이 술은 잘 만들지요.....^^

    • Favicon of https://tropicul.tistory.com BlogIcon Arkanoid 2009.12.04 11: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음.. 요건 제외시켜도 무방할듯 합니다.
      그냥 가볍게 마시기 좋은 그런 와인인듯 싶었습니다..

  2. Favicon of https://aligalsa.tistory.com BlogIcon 까브드맹 2009.12.17 13:3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시미 와인에 이어 스시 와인까지... 조만간 규동 와인이나 라멘 와인이 나올지도 모르겠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