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맥주 중 국내에서 유명하기는 기네스가 유명한데

이것은 마케팅의 승리라고 생각을 한다.

 

기네스 말고도 맛난 흑맥주가 많다는걸 알게해준

흑맥주가 에딩거 바이스비어 둔켈이다.

 

부드러운 거품과 탄산이 인상적이다.

 

몰트, 스모키향, 초콜렛 등..

진한 스모키향을 생각했는데

오히려 달콤한향이 더 진하게 풍겨온다.

 

입에 머금었는데 5.6%의 알콜의 느낌보다는

묵직하게 구수함이 깔리고 그 위로 달콤함도 느껴진다.

 

든든하고 강한 무게감이 받쳐줄지 알았는데

전혀 그렇지 않아서 색달랐다.

 

스모키함으로 일변하는 흑맥주들과 다르게

밀맥주와 흑맥주의 중간쯤의 느낌이 재밌고 즐겁다.

 

화려한 레이블 만큼이나 화려했던 아이..

Posted by Arkanoi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8.14 11: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제가 좋아하는 흑맥주네요^^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