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장을 나와 고객사로 이동하던 중 우연찮게 들린 곳..

겉만 보고 그냥 일반적인 일식 돈까스 집일지 알고 들어갔는데
알고보니 명동 가스라 본점의 주방장을 맡고 계시던 분이
나와서 새로이 차린 곳이라고 들었다.


이런 저런 음식을 모두 맛보고 싶어서
카에데정식으로 주문....

정식에는 주먹밥이였나? 후리카게를 뿌린 밥과해서
선택을 할 수 있는데 밥에 이것저것 넣어 지은 밥으로 주문을 했다.
( 방문한지 좀 되어서 명칭이 기억이 안난다. )

저 밥이 간은 심심하게 담백하니 맛나다.
튀김은 바삭한데다 안에 있는 내용물도 튼실하다.
우동은 면이 쫄깃하니 찰져서 맛보는데 좋았다.

전체적으로 무난하고 무던한 곳..
이자까야 메뉴도 있고 술도 파는 곳..
재료는 속이지 않아 좋았던 집이다.

카에데..
단풍이란 의미를 지닌곳..
우연찮은 발견이 즐거움이 되엇던 점심..

위치는 아래 지도 참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 | 카에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Arkanoi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