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맥주로 유명한 카나비스 클럽

대마맥주라고 해서 대마초가 들어가는게 아니라

대마씨앗 추출물을 첨가해서 만들어낸 맥주이다.

 

이 맥주를 마시는 방법은 카나비스 클럽 플래쉬와

셋트로 맛을 봐야 한다고 하는데

궂이 그럴필요까지는 없겠다 싶어서 맥주만 맛을 봤다.

 

민트, 풀내음, 파인애플의 향이 난다.

특히 풀내음이 진한데 대마맥주라는 캐릭터는 확실히 표현해준다.

 

산미감이 진하며 쌉싸름함이 퍼지는데

홉의 쌉싸름함과는 또 다른 맛이다.

 

뒤에 퍼지는 달콤함이 은근하게 입안에 남는다.

 

허브리큐르인 예거마이스터를 생각했는데

풀내음이 진한 맥주라서 그런걸까?

비릿함... 풀내음이 많이 느껴져서 마시는 동안

상쾌하다거나 즐거이 즐기지 못했다.

 

대마맥주라는 별명덕에 호기심을 자극하지만

호기심의 결말은 만족스럽지 못했다.

Posted by Arkanoi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