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점도 아닌데 맛집으로 등록하기는 아마 이곳이 처음일 것이다.

 

마카오에 가면 꼭 들리길 추천하는 곳인 육포골목..

골목을 지나면 주위 육포가게에서 육포를 맛보라고 권해준다.

 

맛보고 자기에게 가장 맛난 집에서 구입하면 되는데

집집마다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기본적으로 큰 차이는 없다.

 

육포골목이라고 해서 육포만 판다고 생각하면 천만에 말씀...

중간중간 아몬드 쿠키도 파는데 사람들이 가장 많이 사기는

코이 케이(Koi Kei)에서 가장 많이 구입을 한다.

 

보통 아몬드 쿠키만 사가는데

그 옆쪽에 있는 바나나 떡이 있는데 보기보다 맛나기에 추천~~

 

이 골목의 중간쯤 와인샵이 하나 있는데 대략적인 가격은 그리 저렴하지는 않지만

세일품목은 눈여겨 볼만하다.

 

육포골목에서 육포를 사서 와인에 곁들이는것도 추천~!!

 

위치는 성 바울과 세나도 광장 중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마카오 | 마카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Arkanoi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nunmankm.tistory.com BlogIcon 버크하우스 2014.09.23 21: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잘 보고 갑니다. 상큼한 하루 되세요. ^^

  2. Favicon of https://hititler.tistory.com BlogIcon 히티틀러 2014.09.23 23: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는 사람이 홍공&마카오 여행을 다녀왔다가 기념으로 육포를 사가지고 왔더라고요.
    한 입 먹어보는데 달짝짭조름하니 어찌나 맛있던지ㅎㅎㅎ
    지인도 육류는 세관에서 걸릴 수 있다고 해서 조금만 챙겨왔다는게 그냥 통과했으면 더 사올걸 그랬다면서 아쉬워하더라고요.

    • Favicon of https://tropicul.tistory.com BlogIcon Arkanoid 2014.09.24 09:3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육포는 육가공품이라 세관에서 걸릴려면 100%입니다.
      조금이나마 갖고온거면 운일뿐이죠..

      저도 갔다가 맛보고 사가려다가 세관관련해서 알아보고는 그냥 다 취소하고 열심히 먹고 왔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