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트를 가서 몇번을 참고, 참고 또 참아도 궁금증 덕분에

결국 구입하게 되는 아이가 있다.

 

그렇게 참다가 구입하게 되었던 와인인 바리스타 피노타지..

 

Pinotage (피노타지) 100% 로

남아공의 와인으로 남아공의 대표적인 품종이다.

 

다크체리, 플럼, 초코, 커피의 향이 진하다보니

전체적으로 달콤한 느낌이 많이 난다.

 

향을 맡았을땐 탄닌이 많을꺼 같은 느낌인데

그와 전혀 상반되게 산미감이 도드라진다.

 

시간이 지나며 탄닌이 올라오며 느껴지기는 하지만

산미감이 진한 스타일에서 변화는 없다.

 

향과 맛이 조금 다르게 느겨져서 아쉬운 아이..

Posted by Arkanoid

댓글을 달아 주세요